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수많은 할리웃 영화의 배경이 됐던 뉴욕시 '리틀 이태리(Little Italy)'는 로워 맨하탄 차이나타운 인근에 위치한 작은 커뮤니티로 찾기는 힘들지만 일단 도착하면 가장 전통적인 이태리 음식과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곳이다. 또 레스토랑 거리에서 흘러나오는 이태리 음악 및 웨이터들의 이태리어 액센트가 실제 이태리를 방문하는 것과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이밖에 리틀 이태리에는 올드 세인트 패트릭 성당과 구 경찰청을 비롯해 뉴욕시에서 가장 오래된 랜드마크 빌딩도 많다.

이번 주말 지하철을 이용해 리틀 이태리 커뮤니티를 방문하는 것은 어떨까? 이번 금~일요일은 매년 9월 마지막 2주 간 펼쳐지는 '성 제나로(San Gennaro)' 페스티벌도 정점에 이르기 때문에 맛있는 이태리 음식을 맛보고 수많은 이벤트를 즐길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다.


◆위치 및 찾아가기

역사적으로 리틀 이태리는 남쪽으로 베이어드 스트릿(Bayard St.), 북쪽 블리커 스트릿(Bleecker St.), 서쪽 라파엣(Lafayette), 동쪽 보어리(Bowery)를 경계로 하는 구역으로 한때 이태리계 인구가 가장 많이 거주했던 곳이었으나 이들이 점차 맨하탄을 떠나 타 보로로 이동하면서 그 규모가 점차 줄어들었다.

최근에는 중국계 인구가 늘어 차이나타운 규모가 커졌으며 하우스톤 스트릿(Houston St.) 북쪽 지역은 점차 다른 분위기를 갖추게 되면서 놀리타(NoLIta; North of Little Italy) 커뮤니티로 분리됐다. 현재 리틀 이태리 커뮤니티는 전통 이태리 식당과 베이커리가 밀집돼 있는 멀베리 스트릿(Mulberry St.)을 중심으로 브룸~커넬 스트릿(Broome & Canal Sts.) 구역을 일컫는다.

리틀 이태리는 지하철 J, N, Q, R, 6 노선을 이용해 커넬 스트릿에서 하차하면 쉽게 도착할 수 있다. 그러나 차이나타운 규모가 워낙 크다보니 쉽게 리틀 이태리를 놓칠 수 있기 때문에 커넬 스트릿 선상에서 우선 중심 거리인 멀베리 스트릿을 찾은 후 북쪽 방향으로 이동해야 한다.


◆레스토랑 및 랜드마크

리틀 이태리는 유럽 이태리에서 맛볼 수 있는 전통적인 음식에서부터 뉴욕화된 피자와 파스타 등을 고루 맛볼 수 있는 이태리 레스토랑의 메카이다. 또 카푸치노, 마키아또 등 커피와 이탈리안 아이스, 젤라토, 카놀리 등 디저트 종류도 다양하게 판매되고 있다. 멀베리 스트릿을 따라 40여개의 이태리 식당이 자리잡고 있는데 석탄을 이용한 벽돌오픈 피자와 이태리식 토마토, 크림소스 파스타를 꼭 맛보자. 또 이태리산 적포도주 키안티(Chianti)를 비롯해 와인 종류가 많기 때문에 식사를 즐길 때 이태리산 와인 한잔도 꼭 주문하자.

멀베리 스트릿 선상에 위치한 레스토랑이 대부분 비슷한 분위기를 풍기지만 1902년부터 유사한 이태리 음식 메뉴를 꾸준히 제공해온 '안젤로 오브 멀베리 스트릿(Angelo of Mulberry St., 146 Mulberry St., 212-966-1277)'과 줄리아니 전 뉴욕 시장이 즐겨찾는 곳으로 유명한 아웃도어 레스토랑 '다 니코(Da Nico, 164 Mulberry St., 212-343-1212)', 100년 전통에 토마토 소스가 전국적으로 가장 잘 알려진 빈센트(Vincent's, 119 Mott St., 212-226-8133)' 등이 추천할만 하다.

식사를 마친 후에는 올드 세인트 패트릭 성당(프린스 & 멀베리 스트릿), 구 경찰청(센터 & 그랜드 스트릿), 움베르토의 클램 하우스(헤스터 & 멀베리 스트릿), 보어리 세이빙스 뱅크(130 보어리), 파이어니어 호텔(146-48 보어리), 퍽 빌딩(295-309 라파엣 스트릿) 등 랜드마크 빌딩도 꼭 구경하자.


◆성 제나로 페스티벌
(San Gennaro Festival)


올해로 81회째를 맞이하는 '피스트 오브 성 제나로(Feast of San Gennaro, 212-226-6427, www.sangennaro.org)'는 브룸~커넬 스트릿 구간 멀베리 스트릿을 따라 펼쳐지는 뉴욕시 이태리계 최대 규모의 행사이다. 이번 페스티벌은 각종 퍼레이드 및 놀이기구, 공연, 200개가 넘는
스트릿 벤더, 종교 행렬 등을 즐길 수 있을 뿐더러 카놀리 먹기 경연대회 등 진기한 행사도 체험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올해 행사는 이번 주말(9월21일)까지 열리며 하이라이트는 오는 19일 오후 7시 진행되는 성 제나로 추모 미사와 촛불행렬이다. 또 이번 주말 내내 오후 7~10시 주무대에서 비토 피콘, 엘레강트, 브루스 모로우, 냇 카보 듀오 등 음악가들이 무료로 공연을 펼친다.


김휘경 기자[미주한국일보]


Posted by megan